태그 : 삼진어묵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

1

동지팥죽 외

'16년도 동지팥죽.레시피는 이전 포스팅 참조.겨울이라 맛이 올라온 광어 조림.먼저 앞뒤로 구워낸 뒤에 달달한 간장 양념을 더해서 졸여냈다.또한 겨울에 맛있는 어묵꼬치.역시 이 분야에선 삼진어묵이 최고.스타필드에서 꼬맹이의 등쌀에 선택된 메뉴.폭탄 피자라고....두껑 덮인 폭탄 모양의 피자에 리큐르를 부어 불을 붙여 주는데....아이들이 떼를 쓰는게 아...

오향장육, 오뎅탕, 진짬뽕 볶음면, 오돌수육 등등

한 덩어리 몇 천원 하는 저렴한 돼지고기 사다가 오향을 넣고 삶았다.레시피는 이전 포스팅 참고한천 넣고 굳혀서 짠슬도 좀 만들어봤는데 식감이 영 아니더라는. 양갱젤라틴이 출동해야 할듯 하다.어묵탕 끓여먹기는 삼진어묵이 단연 최고인듯.전분이 많이 들었건 어쨌건 쫄깃한 식감은 독보적이다.저절로 소주 소환.3천원 정도 하는 비싼(?) 소주인데 술술 넘어간다....

B컷들, 야매곶감 등

이맘때쯤이면 생각나는 뜨끈한 오뎅국물.서면 롯데백화점에 삼진어묵이 입점해있길래 하나 집어 왔다.쉽게 불지 않아 쫄깃하게 즐길 수 있는 맛있는 오뎅어묵이다.이렇게 어묵 수제비탕으로 만들어도 맛있다.토마토를 사용해서 뭉근하게 스크램블을 만들어내면 아침에 먹기 좋다.스크램블은 살짝만 익혀서 따로 두고,껍질 벗긴 토마토를 올리브유에 볶으면서 발사믹을 한 방울 ...

부산어묵의 진수, 삼진어묵

영도 삼진어묵에서 고로케를 맛보고,원래 목적이었던 오뎅들을 업어왔다.서민음식이라고 해도 요만큼이 대략 2만원이 좀 넘는 가격이니 마음 놓고 먹을 수 만은 없는 가격.한편으로 좋은 재료를 쓰고 제조 공법이 발달하여 오뎅 맛이 좋아지고 있다면 이 정도는 감수해야 하지 않나 싶다.삼진식품의 제품은 아니고 그냥 매장에 진열되어 있는 추억의 당면만두가 왠지 정이...

부산어묵의 또 다른 모습, 영도 삼진어묵의 어묵 고로케

날씨가 무척 추웠던 지난 주말, 늘 택배로만 주문해 먹던 삼진어묵 공장을 방문해 봤다. 삼진어묵 포스팅 참조실제로 어묵 공장은 다대포 인근의 신평공단에 위치해 있고, 옛 공장터인 영도에는 어묵역사관(?) 이라는 약간은 박물관스러운 공간과 더불어 어묵판매처를 운영하고 있다.그냥 어묵이외에 '어묵 고로케' 라는 상품을 만들어서 팔고 있었는데 그 이...

해먹은 것들

와이프의 스페셜티인 고구마 맛탕. 타이밍을 잘 맞춰야 하는 요리.만드는 법 참조단골 메뉴 중 하나인 김치볶음밥. 내 계란은 반숙으로 부탁.....떡볶이가 먹고 싶어서 해먹으려다 보니 매운걸 못먹는 어린이가 있어 짜장 떡볶이를......파, 마늘, 생강에 다진 고기 볶다가,양파, 양배추 넣고 센불에.적당히 볶아지면 볶은 춘장 투입.물과 물전분으로...

삼진어묵 - 부산어묵의 진수

부산어묵의 진수, 감히 삼진어묵이라 칭해본다.예전 길거리에서 오뎅을 먹다가 기막히게 쫄깃한 식감에 감동하여 가게 주인분께 오뎅의 정체에 대해 캐물어 얻어낸 식자재 박스에 새겨져 있었던 '삼진식품'. 이 어묵을 처음 발견하게 된 개기이다.인터넷 상에서 개인을 상대로 쇼핑몰을 운영하고 있을 정도로 많이 알려져 있기도 하고, '삼진식품'이라는 상호 자체가 우...
1


통계 위젯 (화이트)

28181
3515
859367